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방사선 사용 의료기기 안전기준 강화

식약처 ‘전기․기계적 안전에 관한 공통 기준규격’ 개정안 행정예고

오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14/01/02 [09:53]

방사선 사용 의료기기 안전기준 강화

식약처 ‘전기․기계적 안전에 관한 공통 기준규격’ 개정안 행정예고

오인규 기자 | 입력 : 2014/01/02 [09:53]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정승, 이하 식약처)는 전기를 사용하는 의료기기의 안전성 강화를 위해 최신 국제규격 등을 반영한 「의료기기의 전기․기계적 안전에 관한 공통기준규격」 개정안을 행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 주요내용은 △방사선 사용 의료기기 안전기준 강화 △사용상 오류를 발생시키지 않도록 하는 설계기준 △의료기기 경보시스템 표준 △생리학적 변수 측정에 대한 시험기준 △체외진단용 분석기기 및 인체이식형 전자의료기기 분류 명확화 등이다.

또한 지난 5월 8일자로 국제규격(IEC 60601-1 3판)을 적용하여 고시한 ‘의료기기의 전기․기계적 안전에 관한 공통기준규격’ 시행시기가 ‘품목명’에 따라 구분되어 민원혼란이 우려됐으나, 이번 개정안에는 산업계 순응능력을 고려하여 ‘1~4등급별’로 시행일을 정해 적용시점을 명확하게 했다.

식약처는 “이번 행정예고를 통해 각계의 의견을 수렴하여 전자 의료기기 안전 관리를 더욱 강화할 수 있는 방향으로 ‘의료기기의 전기․기계적 안전에 관한 공통기준규격’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www.mfds.go.kr → 법령자료 → 입법/행정예고)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의견이 있는 경우 2014년 2월 28일까지 제출하면 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