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서울성모병원 이준엽 교수, 글로벌 의사과학자 양성 사업 선정

이상철 기자 kslee@whosaeng.com | 기사입력 2024/06/25 [13:55]

서울성모병원 이준엽 교수, 글로벌 의사과학자 양성 사업 선정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4/06/25 [13:55]

【후생신보】  이준엽 가톨릭대 서울성모병원 내분비내과 교수가 최근 ‘글로벌 의사과학자 양성 사업(신진)’에 선정돼 2026년 말까지 2년 9개월간 총 5억 5,000만 원을 지원받게 됐다.

 

대사이상성 지방간질환은 단순 지방간, 대상이상관련 지방간염, 간경화, 간암 등을 포함하는 개념으로서 전 세계적으로 유병률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으며 국내 유병율도 약 30%에 달한다. 대사이상성 지방간은 높은 유병률에도 불구하고 발병 원인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고 치료제가 없는 실정이다.

 

이 교수는 유전체 분석, 조직·세포 특이적 유전자 제어 마우스 모델, 그리고 임상 샘플을 활용해 대사이상성 지방간염에 대한 신약 후보 물질을 발굴하고 이의 생리적 기능을 검증할 예정이다.

 

이 교수는 “깊이 있는 중개연구를 통해서 환자에게 직접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연구를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글로벌 의사과학자 양성 사업’은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기초/융합연구를 수행하는 젊은 의사과학자의 육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