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원자력병원 의료진과 폐암 환우, 봄맞이 불암산 등정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5/20 [09:26]

원자력병원 의료진과 폐암 환우, 봄맞이 불암산 등정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4/05/20 [09:26]

【후생신보】 원자력병원(병원장 김동호)은 폐암 환우들로 구성된 산악회가 5월18일(토) 오전 9시 불암산 등산을 했다고 밝혔다. 

 

 

이번 등산은 원자력병원 인근에 위치한 불암산 정상까지 왕복 약 2시간이 걸리는 코스로 구성됐으며, 원자력병원 심장혈관흉부외과에서 폐암 수술을 한 환우와 환우 가족, 의료진 등 50여 명이 참여했다.

 

심장혈관흉부외과 백희종 박사가 주축이 되어 2007년 구성된 폐암 환우 산악회는 매년 봄과 가을에 2회씩 의료진과 폐암 환우가 함께 병원 인근 불암산과 도봉산을 오르며 활발한 동호회 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 참가 회원은 “폐암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는데 같은 경험을 가진 분들과 등산하며 많은 위로를 받는다”며, “건강도 지키고 정보도 나눌 수 있는 산행 마련에 애써주신 의료진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심장혈관흉부외과 백희종 박사는 “매년 등산에 동참해주시는 환우분들이 대견하다”며, “올해로 16주년을 맞은 불암(不癌) 산악회가 이름만큼 암을 물리치고 환우분들에게 치유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