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휴젤, 영업마케팅본부 올해 첫 POA 실시

지난해 성과․새해 목표 공유…”영업ᆞ마케팅 혁신으로 시장 경쟁력 강화”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1/22 [10:25]

휴젤, 영업마케팅본부 올해 첫 POA 실시

지난해 성과․새해 목표 공유…”영업ᆞ마케팅 혁신으로 시장 경쟁력 강화”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1/22 [10:25]

▲ 휴젤이 영업마케팅본부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도 첫 POA(Plan of Action)를 개최했다.

【후생신보】글로벌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전문 기업 휴제이 지난 18~19일 양일간 영업마케팅본부의 2024년도 첫 POA(Plan of Action)를 개최했다.

 

이날 POA는 국내 및 글로벌 사업부 영업마케팅본부 임직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난해 주요 성과 리뷰, 올해 사업 목표 전략을 공유하는 자리였다.

 

휴젤은 올해 국내 메디컬 에스테틱 시장 리더십 유지 및 글로벌 진출 고도화를 목표로 영업마케팅 효율성을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보툴리눔 톡신 제제 ‘보툴렉스’는 최신 트렌드에 부합하는 다양한 학술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용량별 다양한 시술 가이드도 마련한다.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신규 적응증 확대, 신제품 개발에도 속도를 낼 예정이다.

 

HA 필러 ‘더채움’은 론칭 10주년을 맞아, 제품력과 안전성에 기반해 브랜드 로열티를 강화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2022년 론칭한 ‘바이리즌’은 라인업 확장과 더불어 신규 광고 캠페인을 진행하며 소비자 대상 인지도 제고에 나선다.

 

봉합사 ‘블루로즈’ 또한 신제품을 지속 출시하고, 아카데미ㆍ웨비나ㆍ3D 영상 제작ㆍ디지털 가이드북 제공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한다. 학회와 연계해 라이브 데모, 체험존 운영도 계획하고 있다.

 

휴젤은 국내에서의 견조한 성장세와 더불어, 아시아ㆍ남미ㆍ유럽 등 기존 해외 시장은 물론 호주ㆍ캐나다 등 최근 진출에 성공한 신규 시장에서도 점진적으로 매출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유럽은 기 출시된 국가들에서 시장 침투를 가속화하고, 신규 허가 국가에서 제품 론칭을 진행하며 시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남미는 가장 큰 폭으로 성장한 브라질을 필두로 주요 국가에서 유통사들과 긴밀히 협업하며 고객 확보 및 매출 신장을 이어간다.

 

휴젤 관계자는 “제품 라인업 확대, 신규 시장 출시 등 다양한 이벤트들이 예정되어 있는 만큼 영업ᆞ마케팅 혁신으로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국내외 시장에서 동반 성장해 메디컬 에스테틱 분야의 진정한 글로벌 리딩 기업으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휴젤, 보툴렉스, 더채움, 블루로즈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