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일산차병원, 3차원 가상병원 개원

네이버 제페토에…현실세계 넘어 새 메타버스 플랫폼 첫선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2:26]

일산차병원, 3차원 가상병원 개원

네이버 제페토에…현실세계 넘어 새 메타버스 플랫폼 첫선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1/06/18 [12:26]

【후생신보】  개원 1주년을 맞은 일산차병원이 현실세계를 넘어 3차원 가상병원을 개원했다.

 

차의과학대 일산차병원(원장 강중구)은 개원 1주년을 맞아 병원계 최초로 네이버 메타버스 제페토에 가상공간인 일산차병원을 개원했다고 밝혔다.

▲ 일산차병원 7층 산부인과 외래 및 진료실 메타버스.

메타버스는 현실 세계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와 가상·추상을 뜻하는 ‘메타(meta)’의 합성어로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없는 3차원 가상세계를 의미한다.

 

네이버제트가 운영하는 제페토는 현실세계와 3차원 가상세계를 혼합한 공간을 뜻하는 메타버스(metaverse)의 대표 콘텐츠다.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해 가상현실에서 나만의 아바타로 나이·성별·인종 등을 넘어 다양한 사람들과 교류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일산차병원은 7층 이벤트홀, 산과, 초음파실, 6층의 분만실, 지하 1층의 행정 사무실 등을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에 구현해 코로나로 인해 병원 방문이 어려운 직원 가족들과 고객 등을 대상으로 병원 내 가상 공간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이벤트 행사를 진행한다.

 

제페토 이용자는 자신을 닮은 아바타를 아이템으로 꾸미고 일산차병원 내부를 돌아다니며 다른 이용자와 소통할 수 있다.

 

또한 제페토 내에서 만들어진 콘텐츠는 페이스북이나 인스타그램처럼 내 아바타의 페이지에 업로드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에서 알고 지내던 친구나 제페토 월드에서 사귄 친구들에게 이를 공유하기도 한다.

 

강중구 원장은 “병원의 비대면 문화를 선도해 온 일산차병원이 이번에는 현실세계를 넘어 메타버스라는 새로운 플랫폼을 선보인다”며 “가상공간을 방문하는 고객 및 환자들과 소통하고 전 연령층에 널리 알려질 수 있도록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