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질병청, 셀트리온 렉키로나 치료효과직접 확인한다!!

예방효과, 고위험 인자별 치료효과 등 상세 효과관련 결과 부재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6/01 [13:00]

질병청, 셀트리온 렉키로나 치료효과직접 확인한다!!

예방효과, 고위험 인자별 치료효과 등 상세 효과관련 결과 부재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6/01 [13:00]

【후생신보】 셀트리온이 개발중인 코로나 19 치료제인 .렉키노나' 대해 질병관리청이 직접 치료효과를 평가한다.
 

전봉민 의원실(보건복지위원회, 부산 수영구, 무소속)이 질병관리청이 발주한‘국내개발 코로나19 단클론 항체치료제의 질병진행 예방효과 평가’(5.25일) 제안서를 확인한 결과, 조건부 허가된 셀트리온의 코로나19 치료제인 ‘렉키노나’에 대해 질병관리청이 직접 치료효과를 평가할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 제안서에 따르면, 렉키로나가 조건부 허가 이후 일선 병원에서 처방이 가능한 상태로 허가 이후 3상 임상시험이 진행되고 있으나, 중증으로 이환 예방효과, 고위험 인자별 치료효과 등 상세 효과 관련 임상결과가 부재하여, 항체치료제에 치료효과가 명확한 환자군의 정보가 부족한 상황이라고 평가하며, 의료현장에서의 코로나19 환자치료 전략에 대한 상세 효과평가를 긴급하게 수행할 필요성이 있다고 용역발주 배경을 밝혔다.


효과평가 용역기간은 6개월간이며, 렉키로나를 투약받은 코로나19 환자 200명과 그와 비교가 가능한 대조군 200명을 설정해 고위험 요소(나이, 기저질환, 페렴 여부 등)중 질병진행에 미치는 주요 인자를 분석하고 단순흉부촬영에서 나타난 폐렴소견에 따른 질병 진행 위험도 및 치료제의 효과를 분석하는 방식으로 진행될 계획이다.
 
한편, 지금까지 렉키로나를 투약받은 코로나19 환자는 5월 17일 기준으로 3,161명이며, 광역시도별로는 부산이 가장 많은 631명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훨씬 많은 서울 477명, 경기도 557명보다 많으며, 세종시는 투약 환자가 한명도 없는 것으로 나타나 지역간의 큰 편차를 보였다.

 

전봉민 의원은 “500억원이 넘는 국가예산이 투입된 코로나19 항체치료의 치료효과에 대해 정부가 뒤늦게 평가에 나선 것은 문제가 있다”고 지적하며, “지금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진행중 렉키로나의 경제성 평가와 연계해 조속히 분석을 마쳐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셀트리온, 코로나19, 렉키노나, 질병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