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보일산병원,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평가’ 1등급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1/05/25 [09:03]

건보일산병원,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평가’ 1등급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1/05/25 [09:03]

【후생신보】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원장 김성우)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제1차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정신건강 입원영역 적정성 평가는 정신건강 향상을 위한 근거기반의 의료서비스 제공을 도모하고자 처음으로 시행됐으며, 이번 평가는 2019년 8월부터 2020년 1월까지 정신건강의학과 입원 진료비를 청구한 의료기관 455곳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주요 평가지표는 ▲입·퇴원 시 기능평가 시행률 ▲입원 중 정신증상 또는 이상반응 평가 시행률 ▲정신요법 실시 횟수 ▲개인 정신치료 실시 횟수 ▲퇴원 후 30일 이내 외래 또는 낮 병동 방문율 등이다. 

 

건보일산병원은 종합점수 91점으로 전체 평균인 61.7점을 크게 상회하는 높은 점수를 획득하며 최우수등급인 1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입·퇴원 시 기능평가 시행률과 퇴원 시 환자경험도 조사 실시율 에서 100점 만점을 받으며 통합적인 의료 질 관리가 우수하게 이루어지고 있음을 인정받았다. 

 

김성우 원장은 “앞으로도 양질의 환자중심 의료서비스를 제공해 정신질환자 입원진료의 적절한 관리와 지역사회 복귀 촉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지난해 11월에도 ‘의료급여 정신과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으며 정신과 의료서비스 및 진료환경의 우수성을 입증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정신건강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