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H+양지병원, 대한노인회 의료협약 체결

노인회 임직원과 회원을 위한 맞춤형 치료 시스템 구축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5/13 [09:27]

H+양지병원, 대한노인회 의료협약 체결

노인회 임직원과 회원을 위한 맞춤형 치료 시스템 구축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05/13 [09:27]

【후생신보】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12일 사단법인 대한노인회 (회장 김호일) 와 지정병원 및 포괄적 의료지원에 관한 협약을 체결했다. 

서울 용산구 대한노인회 대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협약식에서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 김철수 이사장은 “대한노인회 임직원과 회원을 위한 맞춤형 치료 시스템 구축과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은 물론 외래진료, 시/수술, 입원치료 및 종합검진 등 진료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고 밝혔다.


또한 김 이사장은 ‘코로나19 상황에서 어르신들의 감염 예방과 건강을 위한 다양한 헬스케어 프로그램도 마련하겠다.” 고 덧붙였다.

 

한편, 대한노인회 김호일 회장도 “세계최초의 워크스루 선별진료소로 화제가 된 K-방역의 대표 병원과 함께 하며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받게 되어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며 “코로나 시대 회원들의 건강한 삶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고 전했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은 다양한 기관 및 단체는 물론 의료서비스 사각지대에 있는 소외계층과 외국인환자 등을 위해 의료봉사 및 지원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