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림제약, 신생 바이오벤처 ‘루다큐어’에 150억 투자

안구 건조증 치료제 ‘RC1001’ 공동개발…경쟁품 대표 효과․안전성 높이 평가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4/14 [11:30]

한림제약, 신생 바이오벤처 ‘루다큐어’에 150억 투자

안구 건조증 치료제 ‘RC1001’ 공동개발…경쟁품 대표 효과․안전성 높이 평가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4/14 [11:30]

【후생신보】신생 바이오 벤처기업인 루다큐어(대표이사 김용호)가 최근 한림제약(대표이사 김재윤, 김정진)과 안구건조증 치료제 ‘RCI001’의 공동 연구개발 및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

 

RCI001은 염증 활성화 억제기전을 통해 강력한 항염증, 항산화 효과를 발현해 안구건조증을 완화시키는 약물로, 한림제약은 기존 경쟁품 대비 효과와 안전성을 높이 평가 루다큐어에 대한 투자를 결정했다.

 

총 계약 규모는 150억 원으로 해당 금액은 정액 기술료와 별도의 단계별 경상기술료 및 투자액으로 이루어져 있다.

 

한림제약은 RCI001의 공정 개발, GMP 생산 및 공급을 맡고 국내 판권 및 루다큐어의 일정 지분을 확보하게 됐다. 국내외 임상시험을 포함한 연구개발 및 해외 라이센싱은 루다큐어의 몫.

 

루다큐어는 안질환 및 통증에 대한 치료제를 개발하는 기업으로 이번 계약을 통해 RCI001의 본격적인 임상을 준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루다큐어 측은 “내년에 RCI001의 국내 임상 1상 및 미국 임상 2상 시험을 추진해 성공시키고 후속과제인 RCI002(만성통증 치료제) 및 RCI003(황반변성치료제)의 신속한 개발을 통해 추가 신약 파이프라인을 확보하도록 모든 역량을 쏟아부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