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JW중외제약, 리바로젯 임상 3상서 지질개선 효과 입증

글로벌 첫 피타바스타틴․에제티미브 복합신약…심혈관계 질환 복합제 시장 공략 강화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3/22 [11:54]

JW중외제약, 리바로젯 임상 3상서 지질개선 효과 입증

글로벌 첫 피타바스타틴․에제티미브 복합신약…심혈관계 질환 복합제 시장 공략 강화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3/22 [11:54]

【후생신보】JW중외제약(이하 JW)은 이상지질혈증 복합신약으로 개발 중인 ‘리바로젯’이 국내 임상 3상을 마치고 품목허가를 신청했다고 22일 밝혔다.

 

라바로젯은 이상지질혈증(고지혈증)을 치료하는 두 가지 성분인 피타바스타틴과 에제티미브를 결합한 2제 복합신약이다. 글로벌 시장에서 피타바스타틴과 에제티미브 성분의 복합제가 개발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

 

JW는 지난 2019년부터 강동성심병원을 포함한 전국 25개 병원에서 원발성 고콜레스테롤혈증 환자 283명을 대상으로 리바로젯의 임상 3상 시험을 진행했다.

 

임상 3상의 투여군은 단일제 리바로(피타바스타틴)군과 복합제 리바로젯(피타바스타틴+에제티미브)군으로 구분했으며, 8주 후 LDL 콜레스테롤 수치의 변화율을 추적 관찰했다.

 

임상 결과, 투여 후 8주 시점에 리바로 투여군은 약 37%, 리바로젯 투여군은 약 53%의 LDL 콜레스테롤 감소효과를 나타냈다.

 

총 콜레스테롤 수치(TC)와 HDL(초저밀도 지단백 콜레스테롤)을 포함한 비 HDL 콜레스테롤(Non-HDL-C) 등 다른 보조 지질 지표에서도 리바로젯이 단일제 대비 우수한 효과를 나타내 병용요법이 단일요법에 비해 치료 개선도가 높음을 확인했다. 이상반응을 포함한 안전성 측면에서는 단일제와의 유의한 차이를 나타내지 않았다.

 

JW는 리바로를 기반으로 심혈관 대사질환 치료제 라인업 강화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중이다. 지난 2015년 출시된 리바로브이(피타바스타틴·발사르탄)와 함께 이번 품목허가를 신청한 리바로젯 외에도 3제 복합신약이 올해 임상에 돌입할 예정이다.

 

JW 관계자는 “이상지질혈증 치료제 시장이 꾸준히 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새로운 조합의 복합신약을 출시해 관련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라며 “리바로젯은 강력한 치료효과가 요구되는 환자 중 스타틴 고용량 투여가 어려운 환자들에게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의약품 조사기관인 유비스트에 따르면, 지난해 지질조절제 복합제의 처방액은 6,335억 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21%의 성장률을 보였다. 이는 만성질환 치료제 중 가장 높은 성장세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리바로, JW중외제약, 피타바스타틴, 에제티미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