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보일산병원, 개원 21주년 온라인 기념행사 개최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1/03/04 [09:52]

건보일산병원, 개원 21주년 온라인 기념행사 개최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1/03/04 [09:52]

【후생신보】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원장 김성우)은 지난 3일 개원 21주년을 맞아 온라인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기념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정부지침을 준수해 주요 보직자와 포상자 및 직종별 대표 직원만 참석해 인원을 최소화하고, 개원 21주년 기념의 의미를 전 직원과 공유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실시간 중계됐다. 

 

이날 기념행사에서는 김성우 원장의 기념사에 이어 김용익 국민건강보험공단 이사장과 윤동섭 연세대 의무부총장 겸 의료원장이 영상으로 축사를 전했으며, 병원과 공공의료서비스의 발전에 기여한 모범 직원들에게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비롯한 이사장 및 병원장 표창이 수여됐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연간 120만 명이 넘는 환자를 대상으로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원가계산과 수가 분석, 정부정책 시범사업 등 보건의료 향상을 위해 노력해 왔다. 

 

특히 지난해에는 전 세계적으로 유례없는 감염병 사태를 맞아 경기도 내 최다 규모의 전담 병상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역사회 감염병 대응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등 공공의료의 새로운 역사를 써나가고 있다.

 

김성우 원장은 기념사를 통해 “현재 진행하고 있는 스마트병원 시범사업과 더불어 스마트 의료기술이 국내 의료현장에 신속히 활용되도록 미래의료의 Test-bed 역할을 수행할 것이며, 나아가 세계가 필요로 하는 의료표준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보장성 확대, 적정 보험수가와 표준진료체계 정립 등 보건의료정책이 안정적으로 뿌리내리고 성장하도록 지원해야 한다”며 “향후 일산병원은 제2, 제3 보험자병원의 중심에서 임상데이터 교류, 정책연구 공동수행 등을 정교하게 연계해 나갈 것이다”라며 보험자병원으로서 더 큰 도약을 위한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코로나 전담병동뿐 아니라 비코로나병동, 지원부서 등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헌신하고 있는 모든 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이 대한민국의 미래 의료를 이끌어가는 병원, 진료를 가장 잘하는 병원, 모든 직원이 자랑스러워하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