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순천향대천안병원, 담췌관․뇌혈관 의료기기 임상 돌입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0/11/13 [10:47]

순천향대천안병원, 담췌관․뇌혈관 의료기기 임상 돌입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0/11/13 [10:47]

▲ 사진 왼쪽부터 임상시험 책임 교수인 이태훈(소화기내과), 오재상(신경외과) 교수.

【후생신보】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병원장 이문수)이 정부가 지원하는 ‘범부처 전주기 의료기기 연구개발 사업’에서 새로 개발된 의료기기에 대한 임상시험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병원이 임상시험을 담당할 의료기기는 ▲내시경 역행성 담췌관조영술용 개선된 코어와이어를 가지는 0.025인치 유도철사(소화기내과 이태훈 교수)와 ▲뇌혈관 질환 진단용 카테터(신경외과 오재상 교수) 등 2가지. 병원은 앞으로 3년간 두 기기의 안정성과 효용성을 정밀하게 검증한다.

 

백무준 연구부원장은 “이들 의료기기 외에도 순천향대천안병원은 다양한 새 의료기기들의 임상시험을 담당하고 있다”면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담췌관 및 뇌혈관 질환 진단과 치료의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