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심평원, 하반기 헌혈주간행사 실시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11/03 [09:32]

심평원, 하반기 헌혈주간행사 실시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11/03 [09:32]

【후생신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원장 김선민, 이하 심평원)은 지난달 26일부터 30일까지 본원 및 전국 10개 지원에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혈액수급 위기 극복을 위한 하반기 헌혈 주간행사를 실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하여 본원과 전국 10개 지원의 임직원을 대상으로 본인 및 가족의 증상유무, 확진자(의심자) 접촉여부, 발열 및 인후통 여부 등을 사전에 면밀히 확인 후 실시했다. 

 

이번 헌혈 주간 행사를 통해 모아진 헌혈증은 희귀난치병을 앓고 있는 어린이 치료 지원을 위해 기부될 예정이다. 

 

한편 지난 2월에도 코로나19로 인한 상반기 임직원 긴급 헌혈행사를 실시한 바 있다.

 

신현웅 기획상임이사는 “이번 하반기 임직원 헌혈이 코로나19 혈액수급 위기 극복에 조금이나마 기여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심평원, 하반기, 헌혈, 주간행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