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양대구리 박용천 교수, WPA 동아시아지역 대표 당선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10/26 [10:04]

한양대구리 박용천 교수, WPA 동아시아지역 대표 당선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10/26 [10:04]

【후생신보】 박용천 한양대구리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가 지난 16일 개최된 세계정신의학회(WPA: World Psychiatric Association) 총회에서 동아시아지역 대표이사인 Zonal 17 Representative 에 당선됐다.  한국인으로는 3번째이며 임기는 3년이다.

 

특히 18개 지역대표 중 3번째로 많은 득표를 한 점은 박교수 개인은 물론 한양대학교 및 대한민국의 역량이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음을 보여주는 쾌거라 할 수 있다. 

 

박용천 교수는 한양대의대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미국 애크론대학 교환교수를 지냈고 미국 클리블랜드 정신분석센터에서 연수를 했다. 

 

구리시 정신보건센터장을 맡고 있는 박용천 교수는 한양의대 부학장, 한양대 교수평의원회의장, 한양대 대학평의원회의장, 대한신경정신의학회 이사장, 한국 EMDR 협회회장, 대한 불안의학회 고문, 한국정신치료학회 부회장을 맡고 있고, 국제적으로는 환태평양정신의학회 부회장이며 미국정신과 학회에서 국제 저명회원으로 선출되어 활발한 국제학회 활동을 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