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정감사]최근 3년간 관리소홀 등으로 백신 4만5,000 도즈 폐기

신현영 의원, “안전하게 접종받을 수 있도록 정부 지원 강화돼야”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10/06 [09:48]

[국정감사]최근 3년간 관리소홀 등으로 백신 4만5,000 도즈 폐기

신현영 의원, “안전하게 접종받을 수 있도록 정부 지원 강화돼야”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10/06 [09:48]

【후생신보】최근 3년간 관리 소홀 등으로 백신 4만 5,000여 도즈가 폐기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제출받은 국가예방접종 지원사업 백신 폐기 현황에 따르면 보건소가 최근 3년간 구입한 백신 4만 5,295도즈가 유효기간 경과, 냉장고 고장 등의 사유로 폐기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에는 260만9,155 도즈를 구매해 8,766 도즈를 폐기했다. 이는 전체 백신 구매 물량 중 0.34%를 차지하는 비중이다.

 

2018년은 146만 8,224 도즈를 구매, 1만 5,957도즈를 폐기(1.09%)했으며, 지난해는 185만3,996도즈를 구매해 2만 572도즈를 폐기(1.11%) 했다.

 

사유별로는 유효기간 경과(52.9%), 냉장고 고장(25.6%), 정전(7.2%), 냉장고 주변장치 오작동, 운송과정 온도 이상, 개봉전 오염 등의 원인이 있었다.

 

신현영 의원은 “최근 독감 백신 유통 과정의 문제로 인해 국민적 우려가 큰 상황에서 백신 관리 실태에 대한 전반적인 검토가 이루어져야 한다”라며 “특히 국가필수예방접종 지원을 위해 구입한 백신에 대한 관리체계 개선을 통해 폐기량을 최소화하기 위한 노력도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동안 대부분 자율점검으로 맡겨져 있던 백신 관리에 대한 세부적인 지침 마련과 함께 현장에서의 안전한 백신 관리가 가능할 수 있도록, 국민들이 안전하게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도록 정부 차원의 지원이 강화돼야 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 질병관리청, 백신, 독감, 도즈, 폐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