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양대구리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09/04 [10:44]

한양대구리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09/04 [10:44]

【후생신보】한양대구리병원(원장 한동수)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수술 2018년 7월부터 2019년 6월까지 허혈성 심질환 입원 환자에게 관상동맥우회술을 실시한 상급종합병원 및 종합병원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평가지표는 ▲관상동맥우회술 수술건수 ▲ 내흉동맥을 이용한 수술률 ▲퇴원 시 아스피린 처방률 ▲수술 후 30일 이내 보정 사망률 ▲수술 후 출혈 또는 혈종으로 인한 재 수술률 ▲퇴원 30일 내 재 입원률 등 6개 지표에 대한 평가가 진행됐다.

 

관상동맥우회술은 협심증과 급성 심근경색 등 허혈성 심장질환 환자의 좁아지거나 막힌 관상동맥 부위를 우회하여 새로운 혈관을 만들어 주는 방법이다.

 

한동수 원장은 “새롭게 꾸며진 심장혈관센터와 우수한의 의료진의 노력으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투자와 노력으로 의료의 질 향상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양대구리병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관상동맥우회술 , 적정성 평가, 1등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