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양대병원, COPD ‘치료 잘하는 병원’ 선정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0/06/02 [09:34]

한양대병원, COPD ‘치료 잘하는 병원’ 선정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0/06/02 [09:34]

【후생신보】 한양대병원(원장 윤호주)은 최근 심평원에서 발표한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적정성 평가는 2018년 5월~2019년 4월까지 만성폐쇄성폐질환 상병으로 외래를 이용한 만 40세 이상 환자 149,122명을 진료한 6,398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평가지표와 모니터링지표 등 2개 부문, 10개 항목으로 진행됐다.

 

평가지표 ▲폐기능검사 시행률 ▲지속방문 환자비율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 환자비율 등 3개 항목과모니터링지표 ▲COPD로 인한 입원경험 환자비율 ▲COPD로 인한 응급실 방문경험 환자비율 ▲호흡기계질환 중 COPD상병 점유율 ▲호흡기계질환 중 천식상병 점유율 ▲호흡기계질환 중 COPD 또는 천식중복상병 점유율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일수율(전체 평가대상자) ▲흡입기관지확장제 처방일수율(치료지속성 평가대상자) 등 7개 항목으로 평가했다.

 

윤호주 병원장은 “코로나19로 호흡기 질환의 관심이 집중되는 시기에 높은 점수로 1등급을 받아 ‘COPD 치료 잘하는 병원’으로 선정됐다”라며 “앞으로도 꾸준한 치료가 필요한 만성질환은 물론 중증질환까지 ‘치료 잘하는 병원’의 명성을 이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양대병원, 만성폐쇄성폐질환, 적정성 평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