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화이자제약, 소아 심장병 환우 위한 ‘클로버’ 캠페인 진행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기금은 전액 소아 심장병 환우 위해 사용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17/09/08 [10: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한국화이자제약(대표이사 사장 오동욱)이 9월 심장의 달을 맞아 소아 심장병 환우들을 위한 ‘클로버(CLOVER)’ 캠페인을 시작한다.


‘클로버’ 캠페인은 한국화이자제약이 전 국민의 심혈관 건강을 기원하는 의미를 담아 진행하고 있는 ‘대한민국의 건강한 심혈관 만들기 대장정’ 캠페인의 세 번째 의료인 참여형 사회공헌활동으로서, 9월부터 약 한 달간 전국 의료진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클로버’ 라는 캠페인 이름에는, 심장을 의미하는 하트 형상의 잎 네 개가 모여 행운의 클로버가 탄생하는 것과 같이 의료진들의 동참 의지가 모여 대한민국의 미래인 어린이들이 건강한 심장을 가지고 튼튼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염원한다는 뜻이 담겨있다.


특히, 이번 캠페인은 VR(가상현실)이라는 디지털 디테일링 기법을 접목해 의료진들이 새로운 방식으로 소아 심장병 환우들과 공감할 수 있도록 기획한 것이 특징이다. 의료진 한 명이 VR 기기 또는 휴대폰을 이용하여 캠페인 영상을 끝까지 시청하면 화이자에서 일정 금액을 적립해 전액 구세군자선냄비본부에 기탁할 예정이다.


기탁된 기금은 전국 소아 심장병 환우들의 치료를 위해 사용된다. VR 영상에는 한국화이자제약의 임직원 자녀가 출연해 재능 기부를 실천함으로써 캠페인에 진정성을 더했다.


캠페인에 참여한 분당21세기의원 김한수 원장은 “VR 영상을 시청하는 것만으로도 소아 심장병 아이들을 도울 수 있어 흔쾌히 참여했다"며, "영상의 몰입도가 높아 흥미로웠고 좋은 일에 동참해 뿌듯한 마음"이라고 전했다.


한국화이자제약 화이자 에센셜 헬스(Pfizer Essential Health: PEH) 사업부문 대표 이혜영 부사장은 “심장병을 앓고 있는 아동들의 내일을 응원하기 위해 VR이라는 새로운 기법을 도입한 클로버 캠페인에 뜻 있는 많은 의료진의 관심과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한국화이자제약은 전국민의 심뇌혈관질환 예방 및 치료를 위해 환자와 지역 사회에 기여하는 한편,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화이자제약은 ‘두근두근 버킷챌린지’, ‘희망가득 새싹틔움 캠페인’ 등 의료인과 협력하여 소아 심장병 환우를 지원하는 다채로운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 오고 있다. 지난해에도 의료진의 참여로 조성된 1천 1백만원 상당의 심장병 환아 치료 기금을 구세군자선냄비본부에 전달한 바 있다.


뿐만 아니라, 한국화이자제약은 의료진과의 커뮤니케이션에 있어서도 증강현실, 가상현실 디테일링 등 새로운 형식의 혁신적인 디지털 디테일링을 지속적으로 도입함으로써 의료진에게 최신 의료 정보를 전달함은 물론, 효과적으로 자사 제품의 차별화된 브랜드 가치를 전달하고 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