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안국․유영․서흥 행정처분
문영중 기자 기사입력  2017/01/09 [16: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안국약품, 유영제약, 서흥이 식약처로부터 행정처분을 받았다.

 

9일, 식약처에 따르면 서흥은 오크린연질캡슐․하이콜린정(가칭)의 생물학적 동등성시험 관리기준을 위반(보고기한 경과), 경고 처분을 받았다.

 

유영제약의 레보텐션정5mg<사진>, 유영제약의 유영티카그렐러정(가칭) 역시 생물학적 동등성시험 관리기준 위반으로 같은 조치(경고)가 내려졌다.

 

앞서 지난 6일 유영제약 영업본부장은 1심에 이어 2심에서도 징역(1년 6개월)이라는 실형을 선고 받았다. 지난 2011년 7월부터 2015년 6월까지 의료진 1,000여 명에게 25억 원의 리베이트 제공한 혐의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안국약품, 서흥, 유영제약, 레보텐션,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