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아로나민, 세계서 가장 지속 가능한 브랜드

코카콜라, 구글 등 글로벌 최고 브랜드와 어깨 나란히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19/07/22 [17:17]

아로나민, 세계서 가장 지속 가능한 브랜드

코카콜라, 구글 등 글로벌 최고 브랜드와 어깨 나란히

문영중 기자 | 입력 : 2019/07/22 [17:17]

【후생신보】일동제약(대표 윤웅섭)은 자사의 아로나민이 ‘UN지원SDGs 협회’(이하 협회)가 발표하는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브랜드 우수그룹’(Excellent Sustainable Global Brands)에 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우수그룹에 국내사가 포함된 건 일동제약이 유일하다.

 

협회에 따르면, 유엔은 지난 9일부터 열흘간 90여 개국 정부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 뉴욕 유엔본부에서 ‘2019 지속가능 고위급 정치회담’(HLPF, High Level Political Forum)을 개최했다.

 

협회는 회담 부속행사의 일환으로 현지시간 18, 유엔 본부에서 기념 전시회를 열고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 및 기업의 사례들을 소개했다.

 

또한,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 100,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100’을 선정, 발표하고 해당 리스트를 엘리엇 해리스(Elliot Harris) 유엔 사무차장보(ASG) 겸 유엔 수석 이코노미스트(Chief Economist)에게 전달했다.

 

일동제약 아로나민은, 글로벌 식품 브랜드 버거킹, 네스프레소를 비롯해 아이폰, 구글, 코카콜라, 시스코 등과 함께 전 세계 가장 지속가능한 브랜드 우수그룹에 이름을 올리게 됐다.

 

아로나민은 회사 및 리더십의 SDGs 기여 의지 지속가능한 보건 건강한 의약품 책임 있는 환경 보존 및 국제사회 소외계층 보호 기후 변화 대응 지속가능한 에너지 관리 바이오 분야 혁신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일동제약 측은, 아로나민의 주요 제품들과 홍보물이 유엔 본부 1층 부스에 전시됐으며, 데이비드 비즐리 세계식량계획(WFP) 사무총장 등 유엔을 찾은 주요 글로벌 인사들이 둘러보는 등 많은 관심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글로벌 지속가능 리더 100, 글로벌 지속가능 기업 100’은 지난 5월부터 전 세계 주요 리더 2000명과 주요 글로벌 기업 3000곳을 대상으로 10가지 기준, 43개 지표를 통해 분석한 내용을 바탕으로 한다.

 

이번에 뽑힌 가장 지속가능한 리더 100, 글로벌기업 60, 글로벌 브랜드 40개는 지난주 UN HLPF 비정부기구 공식 의견서로 채택된 UN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SDGBI,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Business Index)에도 반영될 예정이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일동제약이 수년간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SDGs)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국내외 보건의료 분야에서 기여해온 점을 높게 평가 받은 것 같다고 밝혔다.

 

한편 일동제약은 2012년부터 UN지원SDGs협회와 협력관계를 맺어오고 있으며, 지난해 국내 제약기업으로는 유일하게 UN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 선도그룹에 선정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