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H+양지병원, 부모님과 함께하는 새내기 간호사 돌잔치
윤병기 기자 기사입력  2018/07/09 [16:3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후생신보】 H+양지병원은 6일 본원 강당에서 새내기 간호사와 부모님들이 한자리에 모여 따뜻한 마음을 나누는 행사 ‘H+양지에서의 예우새” 를 개최했다.


서울 서남부권 종합병원, H+양지병원은 지난 6일(금) 병원 대강당에서 부모님과 함께하는 신입 간호사 1주년 기념 돌잔치 ‘H+양지에서의 예우새(예쁜 우리 새끼)”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2017년 입사한 새내기 간호사들의 입사 1주년을 축하하고 밝은 미래를 향해 발전하는 모습을 염원하는 취지에서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서는 부모님 전상서, 신규간호사 돌 기념 케이크 커팅, 부모님 응원영상&답사 등이 진행됐다.


김상일 병원장은 “신입 간호사의 부모님을 모시고 따뜻한 분위기에서 이야기를 나누고 식사도 함께하는 좋은 자리가 되었다”며 “병원적응과 안정적인 간호근무를 위해서 신입 간호사들이 현장 적응을 잘 하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필자의 다른기사메일로 보내기인쇄하기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후생신보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