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장에 김봉옥 교수 임명

재활의학의 역사와 함께해 온 국내 재활의학분야 산증인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18/04/30 [13:39]

근로복지공단 대구병원장에 김봉옥 교수 임명

재활의학의 역사와 함께해 온 국내 재활의학분야 산증인

윤병기 기자 | 입력 : 2018/04/30 [13:39]

【후생신보】 근로복지공단(이사장 심경우)은 오는 5월 1일자로 소속 대구병원의 신임 병원장으로 김봉옥 충남대학교 재활의학과 교수(한국여자의사회 회장)을 임용한다고 밝혔다.

 

근로복지공단은 산재․고용보험서비스 및 근로자지원서비스 외에 산재근로자의 조속한 직업․사회복귀를 지원하기 위해 전국의 10개 산재전문병원을 운영하고 있으며,특히, 2012년에 개원한 대구병원은 국내최고 수준의 재활치료 인프라 및 전문인력을 보유한 재활전문병원으로 명실상부한 국내 재활치료의 메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제3대 대구병원장으로 선임된 김봉옥 신임 병원장은 국내에 재활의학전문의가 도입된 1983년에 최초의 전문의 시험을 통해 재활의학에 입문하여 지난 30여년간 재활의학의 역사와 함께해 온 국내 재활의학분야의 산증인으로, 대한재활의학회 회장 등을 거쳐 현재 한국여자의사회 회장 및 대한의사협회 부회장을 역임하고 있다.
 

또한, 국립대병원 최초 여성병원장으로서 충남대병원장을 역임(’13~‘16년)하는 동안 우수한 성과를 나타내는 등 병원경영 능력도 인정받은 바 있다.  

 

김 신임 대구병원장은 “30여 년간 재활의학분야에 몸담은 의료인으로서 명실 공히 대한민국 최고 수준의 재활전문병원인 대구병원에서 그 동안 쌓아온 노하우 및 치료기술을 펼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며, 산재근로자의 조기 사회복귀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심경우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은 “대구병원은 2012년 개원한 국내 최고 수준의 재활전문병원으로 지난 6년간 눈부신 발전을 거듭해 왔다.”며 “국내 재활의학분야 권위자인 김봉옥 교수의 병원장 영입을 계기로 공단병원의 재활치료서비스 질을 높이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