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창립 62돌 신풍제약, R&D 중심 혁신 신약 개발 다짐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6/14 [14:01]

창립 62돌 신풍제약, R&D 중심 혁신 신약 개발 다짐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6/14 [14:01]

▲ 신풍제약 창립 62주년 기념식에서 유제만 대표가 기념사를 하고 있다.

【후생신보】신풍제약(대표 유제만)은 창립(6.5일) 62주년을 맞아 강남구 본사에서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기념식을 진행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기념식 행사는 온라인으로도 진행, 인덕원 연구소, 오송 및 안산 공장, 전국 영업점 등에도 공유됐다.

 

기념식은 ▲유제만 대표의 기념사 ▲시상식(10년·20년·30년 장기근속상, 창조인상) ▲2024 한마음 걷기 캠페인 발표 및 시상 등이 진행됐다.

 

신풍제약 유제만 대표는 기념사를 통해 “신풍제약이 올해로 62주년을 맞이할 수 있었던 것은 임직원 여러분들의 헌신과 열정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임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앞으로도 환자들에게 우수한 치료 옵션을 제공하고, 희망을 줄 수 있는 제약회사로서의 사명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뇌졸중 치료제(SP-8203) 임상 3상 진입 등 다수의 신약 및 개량신약 개발 과제를 성공적으로 수행해 신약개발 성과를 가시화하는 한 해로 만들자”고 당부했다.

 

신풍제약은 ‘업무는 효율적으로, 소통은 끊임없이, 성과는 더 높이’라는 2024년 슬로건 아래 ▲R&D 중심 제약사 ▲내수 판매 성장 ▲혁신 신약 개발 통한 세계 시장 개척 ▲경영 개선을 목표로 제시했다.

 

파이프라인 측면에서는 하이알플렉스(골관절염 치료제), 데노수맙(골다공증 치료제) 등의 제품들이 내년 출시를 앞두고 있으며, 그 외에도 환자의 수요를 충족하기 위한 우수한 제품들을 매년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연구개발에 매진하고 있다.

 

※ 사진설명: 신풍제약 제62주년 창립기념식에서 임직원들이 유제만 대표이사의 기념사를 경청하는 모습.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신풍제약, 유제만 대표, 창립 기념식, 하이알플렉스, 데노수맙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