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은평성모병원 “한결같은 마음으로 환자 곁을 지킨다”

개원 5주년, 수도권 서북부 중증・응급질환 거점 병원 성장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4/05/09 [15:42]

은평성모병원 “한결같은 마음으로 환자 곁을 지킨다”

개원 5주년, 수도권 서북부 중증・응급질환 거점 병원 성장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4/05/09 [15:42]

▲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전경.


【후생신보】  “지난 5년간 환자와 함께한 소중한 시간들이 은평성모병원 성장의 밑거름이 되었습니다. 언제나 환자와 함께하는 흔들림 없는 의료체계를 바탕으로 지역사회 동반 성장과 의료문화를 선도하며 더 큰 기쁨을 선물하겠습니다”

 

가톨릭대 은평성모병원은 5월 9일 개원 5주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한결같은 마음으로 환자 곁을 지켜온 교직원들을 격려하고 병원을 믿고 끊임없이 신뢰를 보내준 환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수도권 서북부 첫 대학병원으로 2019년 진료를 시작한 은평성모병원은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 제공과 의료 접근성 개선에 기여하며 5년이라는 짧은 시간 안에 중증・응급질환 거점병원으로 자리매김했다.

 

기념식에서 배시현 병원장은 “모든 것이 처음이었던 개원 첫해의 긴장감, 환자를 가장 먼저 생각했던 세심함, 그리고 일일이 열거할 수 없는 우리 교직원들만의 열정적인 원팀(One-Team) 문화가 오늘의 은평성모병원을 있게 했다”고 회고했다.

 

은평성모병원은 개원 직후부터 의료기관 본연의 임무를 충실히 수행하며 심뇌혈관질환, 장기이식, 혈액질환, 암 등 중증 질환 분야에서 괄목할만한 성장을 이뤄냈으며 응급의료센터를 비롯해 필수 의료체계를 지탱하는 안정적인 진료 시스템을 바탕으로 권역 내에서 발생하는 환자의 최종 치료를 책임지는 완결형 의료체계 구축에 나서며 새로운 의료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특히 장기이식분야에서 국내 최초로 뇌사자 공여 신장 로봇이식을 성공한데 이어 개원 5년 만에 신장이식 100례를 달성했으며 혈액질환 분야에서는 연간 조혈모세포이식 전국 6위에 이름을 올리는 등 중증 질환 치료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 은평성모병원 배시현 병원장이 개원 5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이와함께 보건복지부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주도하는 심뇌혈관질환 인적 네트워크 시범사업 모든 분야에서 핵심 거점병원으로 선정되는 등 급성심근경색, 급성대동맥증후군, 뇌졸중을 비롯한 응급질환 24시간 골든타임 사수에 나서는 중이다.

 

또한 은평성모병원은 취약계층을 위한 의료 안전망 구축과 지역사회 동반 성장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도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교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로 발족한 ‘은평성모자선회’를 기반으로 지역사회 취약계층을 위한 식자재 및 생활 보조비 지원, 청년 자립 지원, 입원 및 외래 의료비 지원, 지역사회 기관 후원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아울러 뜻을 함께하는 기관들과 업무협약을 맺고 경제적인 문제로 치료를 포기하는 환자가 없도록 치료안전망 구축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으며 자선진료 및 무료 이동진료를 통해 연 평균 15억여 원의 기금을 사회에 환원하며 은평성모병원과 함께하는 환자들이 행복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

 

배시현 병원장은 “모두가 함께한 지난 5년의 시간을 발판삼아 은평성모병원은 새로운 미래를 향해 나아가야한다”며 “교직원 모두 화합하고 도전한다면 앞으로의 시간도 행복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밝혔다.

 

한편 은평성모병원은 개원기념식에서 21명의 모범직원과 62명의 장기근속 교직원에대한 표창을 수여했으며 이에 앞서 원내 성당에서 개원기념 미사를 봉헌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