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한국원자력의학원, 프랑스 방사선방호원자력안전연구소(IRSN)와 업무협약 갱신

방사선 건강 영향 분야 국제협력 강화 나서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5/02 [14:26]

한국원자력의학원, 프랑스 방사선방호원자력안전연구소(IRSN)와 업무협약 갱신

방사선 건강 영향 분야 국제협력 강화 나서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4/05/02 [14:26]

【후생신보】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이진경)은 지난달 30일 대회의실에서 프랑스 방사선방호원자력안전연구소(IRSN)와 방사선 건강 영향 분야의 협력 및 교류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갱신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5년 양 기관은 협약을 체결하고 전문가 초청 세미나 개최 등 다양한 학술 교류의 장을 마련하여 방사선의 건강 영향에 대한 연구성과 및 최신동향을 공유하고, 각국 대표단 방문을 주선하여 국제적인 방사선 안전 및 규제에 부합하는 연구 방향을 제시하는 등 방사선 영향 및 원자력 안전 분야 강화에 기여해 왔다.

 

이날 갱신된 협약서에는 ▲방사선량평가, ▲피폭치료연구, ▲방사선역학, ▲생물학 등 방사선 건강 영향의 세부 분야에서 협력을 더욱 강화하는 내용이 담겼고, 특히 방사능 사고 발생에 대비해 신속한 진료 대응이 가능한 방사선비상진료 분야 전문가의 역량 향상을 위한 학술 세미나 개최 및 연구성과 교류 내용이 추가 됐다. 

 

이진경 원장은 “지난 20여 년간 쌓아온 방사선 건강 영향 분야의 협력 성과를 바탕으로 양 기관이 방사선 영향에 대한 보다 심층적인 연구협력을 통해 원자력 기술의 안전성 확보와 방사선의학 분야 발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