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의대 정원 내일 오후 발표 비수도권 의대 80% 배정

증원된 정원 권역별 배정 후 의대별로 나눠 입학 정원 확정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3/19 [16:35]

의대 정원 내일 오후 발표 비수도권 의대 80% 배정

증원된 정원 권역별 배정 후 의대별로 나눠 입학 정원 확정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4/03/19 [16:35]

【후생신보】 정부가 오는 20일 오후 대학별 의대 정원 배분 결과를 발표할 것으로 전망된다.

 

20일 오후 한덕수 국무총리가 대국민 담화를 한 뒤 이주호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대학별 배정 결과를 공개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2000명 증원 규모를 유지할 방침이다. 이에 따라 2025학년도 의대 입학정원은 기존 3058명에서 5058명으로 늘어난다.

 

교육계 등에 따르면 정부는 늘어나는 정원 2000명 중 80%를 비수도권에 배분하하는 방안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윤 대통령은 19일 용산 대통령실에서 열린 국무회의 모두 발언을 통해  "정부는 내년도 의대 정원 증가분 2천 명을 비수도권 지역 의대를 중심으로 대폭 배정해 지역 필수 의료를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지역별 인구, 의료 수요, 필수 의료 확충 필요성, 대학별 교육여건 등을 감안하여 증원된 정원을 권역별로 배정하고, 다시 권역 내에서 의대별로 나눠 입학 정원을 배정할 것"이라는 정부의 계획을 다시 한번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