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보령, 박스터 흡입마취제 ‘슈프레인’ 국내 판매

혈액대용제 '플라스마라이트 148주’도 도입…마취과 영역서 사업 역량 강화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1/10 [10:21]

보령, 박스터 흡입마취제 ‘슈프레인’ 국내 판매

혈액대용제 '플라스마라이트 148주’도 도입…마취과 영역서 사업 역량 강화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1/10 [10:21]

▲ 왼쪽부터 슈프레인, 플라스마라이트148주.

【후생신보】보령(구 보령제약, 대표 장두현)이 박스터코리아(대표 임광혁)와 판권계약을 맺고 흡입마취제인 ‘슈프레인(성분명 데스플루레인)’과 혈액대용제 ‘플라스마라이트 148주 1,000ml’ 등 2종에 대한 국내시장 판매에 나섰다고 10일 밝혔다.

 

박스터에서 개발한 오리지널 약제인 ‘슈프레인’은 수술 시 마취 유도 및 유지에 쓰이는 대표적인 흡입마취제다. 신속 정확하게 마취심도를 조절할 수 있고, 흡입마취제 중 가장 낮은 용해도를 갖고 있어 흡입마취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플라스마라이트 148주’ 또한 박스터에서 개발한 오리지널 수액제다. 사람의 혈장과 유사한 나트륨, 마그네슘, 칼륨 수치로 조성된 생리학적으로 균형 있는 혈액대용제이다.

 

대한마취통증의학회 연준흠 회장(상계백병원 교수)은 “‘슈프레인’은 노인마취, 심폐마취, 이식마취, 장기간 수술이 필요한 마취 케이스에서 수술 후 회복을 빠르게 시킬 수 있는 제제"라고 언급한데 이어, “’플라스마 라이트 148주’는 전해질 조성과 삼투압 농도가 혈장과 유사하여 수술 후의 환자 치료 결과를 개선하기 때문에 마취과 영역에서 중요한 약제”라고 강조했다.

 

이번 계약을 통해 보령은 마취과 약물 포트폴리오를 넓히며 해당 영역으로 사업적 역량을 한층 강화하게 됐다. 그동안 보령은 항구토제 ‘나제론(성분명 라모세트론)’, 근이완마취역전제 ‘브레스온(성분명 슈가마덱스)’을 토대로 마취과 시장에서 영업마케팅 활동을 지속해왔다. 현재 ‘나제론’은 라모세트론 성분 제네릭 시장에서 점유율 1위, ‘브레스온’은 슈가마덱스 성분 제네릭 시장에서 2위를 기록 중이다.

 

보령은 마취과 전담조직과 학술 영업마케팅을 바탕으로 두 제품의 시장점유율 확대에 집중해 나갈 방침이다. 특히, 지난 2020년부터 박스터와 코프모로션하고 있는 종합영양수액제 ‘올리멜’의 빠른 성장을 견인해온 만큼, 두 제품의 성장 또한 기대되는 상황이다.

 

이들 제품의 시장점유율 확대를 위한 보령의 행보는 이달부터 본격 시작됐다. 지난 6일 부산 그랜드조선호텔에서 ‘마취과 심포지움’을 개최했다. 전국 마취과 전문의 1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마취과 약물에 대한 최신 지견을 공유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보령 정웅제 RX부문장은 "’슈프레인’과 ‘플라스마라이트 148주’는 마취를 받는 수술환자의 안전과 질적인 관리에 중요한 약제”라고 강조하며, "두 제품을 토대로 마취과 영역에서 시장지배력을 강화하는데 역량을 집중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보령, 박스터, 흡입마취제, 슈프레인, 혈액대용제, 플라스마라이트148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