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희대병원, “2023년도 임상의학연구소 우수연구자 시상식” 진행

윤병기 기자 yoon70@whosaeng.com | 기사입력 2024/01/08 [14:35]

경희대병원, “2023년도 임상의학연구소 우수연구자 시상식” 진행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4/01/08 [14:35]

【후생신보】 경희대병원(병원장 오주형)은 지난 12월 28일 ’2023년도 임상의학연구소 우수연구자‘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우수연구자 시상식은 2023년 한 해 동안의 연구실적을 바탕으로 우수연구자를 선정하여 연구 의욕을 고취시키고 연구 성과를 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시상식에는 오주형 경희의료원장 겸 경희대병원장, 김종우 경희대병원 기획진료부원장, 여승근 경희대병원 연구부원장 겸 임상의학연구소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수상자로는 ▲대형과제수주상 : 소화기내과 이창균 교수, 내분비내과 우정택 교수, ▲기술사업화상 : 정형외과 강경중 교수, 영상의학과 이경미 교수 ▲우수논문상 : 가정의학과 원장원 교수, 정신건강의학과 김종우 교수 ▲다수논문상 : 이비인후과 여승근 교수, 직업환경의학과 류재홍 교수 ▲공로상 : 동서의학연구소 김미지 교수 ▲우수연구원상 : 노주경 연구원이 선정됐다.

 

경희대학교병원 여승근 임상의학연구소장은 “갑진년 청룡의 기운을 받아 2024년에도 임상과 기초에서 쌓은 다양한 지식을 경희대학병원과 의학발전에 기여하고 질병 없는 사회 구현을 위해 한층 더 다가설 수 있게 되길 진심으로 기원한다”며  “수상하신 모든 분들께 축하드리며 감사를 표한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