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강북삼성 강재헌 교수, 가정의학회 이사장 선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4/01/08 [09:29]

강북삼성 강재헌 교수, 가정의학회 이사장 선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4/01/08 [09:29]

【후생신보】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원장 신현철) 가정의학과 강재헌 교수<사진>가 대한가정의학회 제 17대 이사장으로 선출됐습니다. 임기는 2024년 1월부터 2년입니다.

 

대한가정의학회는 환자와 가족 중심의 전인적 진료와 지역사회 건강을 책임지는 일차의료 리더를 목적으로 1980년 창립됐으며, 현재 12개의 수련병원과 약 11,000여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전문 학회입니다.

 

강재헌 신임 이사장은 국내 비만 분야 권위자로 전 대한비만학회 회장, 대한가정의학회 정책이사 등을 두루 역임하고, 각종 보건의료분야 정부 정책 위원회 등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또한 현재 성균관의대 임상 영양 연구소장, 미래헬스케어연구소장, 강북삼성병원 미래헬스케어 본부장을 맡아 ICT 융합 디지털 의료분야에서 다양한 R&D 사업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강재헌 이사장은 임기를 시작하며 “지역 사회의 건강 증진과 주치의 제도 확립, 가정의학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포부를 밝혔습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