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명지성모병원, 5회 연속 뇌혈관질환 전문병원 지정

허준 병원장 “독보적인 업적, 임직원의 노고 없었다면 불가능한 일”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4/01/08 [08:58]

명지성모병원, 5회 연속 뇌혈관질환 전문병원 지정

허준 병원장 “독보적인 업적, 임직원의 노고 없었다면 불가능한 일”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4/01/08 [08:58]

【후생신보】 명지성모병원(병원장 허준)이 국내 유일 5회 연속 보건복지부 지정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으로 선정됐다.

 

최근 보건복지부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한 제5기 1차년도 전문병원 109곳 중에서 명지성모병원은 뇌혈관질환 전문병원 4곳 중 서울·수도권 유일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으로 지정되었다.

 

특히, 명지성모병원은 2005년 ‘전문병원 시범기관’에 선정된 이후 전문병원 제도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2011년부터 현재까지 5회 연속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으로 지정되며 유일무이한 길을 개척해 나가고 있다.

 

전문병원 제도는 보건복지부에서 지난 2011년부터 특정 질환이나 진료과목에 전문성과 역량을 갖춘 중소병원을 육성하여 대형병원으로의 환자 쏠림 현상을 완화하고 환자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도입됐으며, 환자구성 비율, 의료 질 평가 등 7개 지정 기준에 대해 서류심사, 현지 조사, 심의 등의 엄격한 심사 과정을 거쳐 최종 선정하고 있다.

 

명지성모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서류심사 및 현지 조사, 전문병원심의위원회의 철저한 검증과 심의를 거쳐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으로서의 요건을 충분하게 갖춤으로써 제5기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으로 지정받게 됐다.

 

허준 병원장은 “전문병원은 엄격하고 철저한 심사로 지정되는데, 국내 유일 5회 연속 뇌혈관질환 전문병원이라는 독보적인 업적은 임직원의 노고가 없었다면 불가능한 일일 것”이라며 “앞으로도 명지성모병원은 5회 연속의 명성에 걸맞게 시설, 진료 프로세스 등을 지속 개선하여 환자의 안전과 높은 수준의 진료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명지성모병원의 제5기 뇌혈관질환 전문병원 지정 기간은 2024년 1월 1일부터 2026년 12월 31일까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