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지역 수련병원 레지던트 지원자 전년 대비 대폭 확대

소아청소년과(+20명), 외과(+25명) 등 일부 필수과목 전년 대비 지원자 증가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3/12/08 [08:36]

지역 수련병원 레지던트 지원자 전년 대비 대폭 확대

소아청소년과(+20명), 외과(+25명) 등 일부 필수과목 전년 대비 지원자 증가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12/08 [08:36]

【후생신보】 2024년도 상반기 레지던트 1년차 전기모집 지원 결과 지역 수련병원의 레지던트 지원자 전년 대비 대폭 확대 된것으로 확인됐다.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12월 4일부터 6일까지 진행한 2024년도 상반기 레지던트 1년차 전기모집 지원 결과를 발표했다. 

 

보건복지부는 지역완결적 필수의료체계 구축을 위해 ▲필수의료 지원대책, ▲소아의료체계 개선 및 보완대책 등 관련 대책을 지속 마련·추진하고 있다. 전공의 정원 배정은 지역·과목 간 인력 격차 완화를 목표로 의료계와 소통하며 지역 정원 확대, 전문과목 정원 조정을 추진해왔다. 

 

이를 위해 의과대학 정원과 전공의 정원의 지역 간 격차가 발생*하는 상황에서 지역 병원에서의 충분한 수련기회 제공을 통해 의대 졸업과 수련을 거쳐 지역에 정착하는 구조를 만들고자, 수련환경평가위원회 논의를 거쳐 비수도권 지역 수련병원의 전공의 정원을 확대한 배정방안을 확정햇다. 

 

복지부는 의대입학정원 (수도권) 34% (비수도권) 66%, 레지던트 정원 배정 (수도권) 61.9% (비수도권) 38.1%(’23년 기준) ’24년 레지던트 정원 배정 (수도권) 55.8% (비수도권) 44.2%으로 배정한바 있다.

 

레지던트 모집은 전기, 후기, 추가모집 순으로 진행되며, 이번 결과는 총 140개 수련병원에 접수된 전기모집의 결과로, 모집인원 3,345명 중 지원인원 3,588명으로 107.3%의 지원율을 기록했다.

 

2024년도는 전년 대비 지역의 전공의 정원을 확대함에 따라, 비수도권의 지원자도 대폭 증가하였다. ’23년 상반기 레지던트 1년차 전기모집 시, 비수도권 지역의 지원자는 1,140명이었으나 ’24년에는 1,298명으로 158명 증가했다. 

 

특히 비수도권 지역에서 소아청소년과의 경우, ’23년 지원자는 2명에 불과했으나, ’24년에는 8명으로 6명이 증가하였으며, 산부인과도 ’23년 25명에서 ’24년 28명으로 3명 증가했다. 

 

한편, 최근 급격한 지원자 하락을 기록하던 소아청소년과는 전년 대비 지원자가 20명 증가하였고, 지원율도 9.6%p 증가하여, 소아의료체계 강화를 위한 그간의 정부 노력이 일정부분 효과를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 또한 외과의 경우 전년 대비 지원자가 25명 증가하고, 지원율은 18.5%p 증가하는 등 전공의 지원율이 낮았던 과목의 지원자 증가가 나타났다.

 

최근 병원 내 필수 수술을 위한 지원계 인력 부족 및 정신건강 관리의 중요성 확대 등을 고려하여 정원을 확대한 마취통증의학과, 영상의학과, 정신건강의학과는 각각 지원자가 전년 대비 37명, 23명, 41명 증가하였다. 

 

다만, 응급의학과는 전년 대비 4명, 산부인과는 전년 대비 11명 감소하는 등 일부 필수과목에서는 지원자가 소폭 감소했다. 

 

보건복지부는 이번 전기 모집지원 결과를 바탕으로, 12월 14일까지 필수과목 등에서 수련병원의 충분한 인력확보가 가능하도록 병원 간 정원 탄력조정을 진행하고, 12월 17일(일) 10시부터 12시까지 레지던트 필기시험*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후 12월 27일(수)부터 28일(목)까지 후기 모집 원서접수를 진행하며, ’24년 1월 15일(월)부터 16일(화)까지는 추가 모집 원서접수가 진행될 예정이다. 전공의 모집일정과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수련환경평가본부 누리집(http://sinim.kha.or.kr/)을 통해 레지던트 및 인턴의 모집일정을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공의, 레지던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