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희대병원 김덕윤 교수, 대한근감소증학회 차기 회장 선출

윤병기 기자 yoon70@whosaeng.com | 기사입력 2023/11/24 [10:16]

경희대병원 김덕윤 교수, 대한근감소증학회 차기 회장 선출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11/24 [10:16]

【후생신보】 김덕윤 경희대병원 핵의학과 교수(경희의료원 심의조정처 처장)가 지난  18일 대한근감소증학회 제15차 학술대회에서 대한근감소증학회 5대 회장으로 선출됐다.

 

임기는 2023년 12월 1일부터 2년이며 임기 동안 국제 및 회원 간 교류 활동, 학술대회와 심포지엄, 학회 운영 등을 이끌어 나가게 된다. 

 

김덕윤 차기 회장은 “근감소증은 노인의 건강을 악화시키는 질환으로 건강한 노년기의 삶을 위해 예방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근감소증의 연구·교육뿐만 아니라 대한근감소증학회 발전을 위해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김덕윤 차기 회장은 경희의료원에서 QI실장, 기획진료부원장을 거쳐 현재 심의조정처장직을 수행하고 있으며 대외적으로는 대한골대사학회 이사장, 국제골밀도측정학회(ISCD) 아시아 패널위원, 대한핵의학회 보험위원장, 대한갑상선학회 부회장, 대한내분비학회 감사 등을 역임해 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희대병원, 근감소증학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