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감염학회 前 부이사장 우흥정 교수, 현대바이오 합류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3/10/10 [10:40]

감염학회 前 부이사장 우흥정 교수, 현대바이오 합류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3/10/10 [10:40]

【후생신보】현대바이오(대표 오상기)는 우흥정 한림대 의대 동탄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前 대한감염학회 부이사장)가 현대바이오 부사장으로 전격 합류했다고 10일 밝혔다.

 

우흥정 교수는 대한감염확회 부이사장, 한림대 동탄성심병원 감염내과 교수 등 30여 년간 감염내과 전문의로 활동해 온 해당 분야 전문가다.

 

현대바이오는 "우흥정 부사장은 현대바이오의 부사장을 맡아 현재 국내에서 진행 중인 제프티의 코로나19 치료제 긴급사용승인과 미국 NIH(국립보건원)와 공동으로 진행중인 호흡기 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적응증 확대 임상을 총괄하고, 뎅기열, SFTS(살인진드기) 등 치료제가 없는 비호흡기 바이러스 감염증 치료제 개발도 담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우흥정 부사장은 "코로나19 치료제로 긴급사용승인 중에 있는 제프티는 코로나19 등 여러 호흡기바이러스 감염증 치료 뿐만 아니라 뎅기열, SFTS(살인진드기), 원숭이두창 등 비호흡기 바이러스 감염증을 해결할 게임체인저 약물이 될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한다"며 "세계 최초로 하나의 물질로 여러 RNA 바이러스를 치료하는 범용 항바이러스제 시대를 열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우 부사장은 오는 12일부터 개최되는 미국 감염 및 항바이러스 관련 3대 학회이자 미국 감염학회(Infectious Diseases) 중 가장 권위있는 보스턴 아이디위크(ID week)에 참가해 세계 최초, 범용 항바이러스제 제프티의 코로나19 임상시험 결과와 그 의미를 발표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감염학회, 우흥정 교수, 현대바이오, 제프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