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전성모병원, 일반인 대상 호스피스 완화의료 교육 실시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3/09/22 [17:19]

대전성모병원, 일반인 대상 호스피스 완화의료 교육 실시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3/09/22 [17:19]


【후생신보】  가톨릭대 대전성모병원(병원장 강전용)은 20~21일 양일간 병원 9층 성모홀에서 ‘제51기 일반인 호스피스 완화의료 교육’을 실시했다.

 

호스피스 완화의료 및 자원봉사에 관심 있는 일반인과 가톨릭 부제 41명이 참여한 이번 교육에서는 ▲삶과 죽음에 대한 이해 ▲호스피스 완화의료의 개요 ▲말기환자에 대한 심리‧사회적 돌봄 ▲말기환자의 영적돌봄 ▲환자와 가족을 위한 정서적 지지와 의사소통 ▲호스피스 자원봉사자의 역할과 자세 ▲연명의료결정법에 대한 이해 ▲말기환자에 대한 신체적 증상관리 ▲임종 및 사별가족 돌봄 등 다양한 주제로 진행됐다.

 

호스피스 완화의료는 말기환자와 가족의 신체‧정서‧사회‧영적돌봄과 함께 사별가족의 고통과 슬픔을 경감시키는 총체적 돌봄으로 교육 수료생들은 향후 호스피스 전문기관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할 수 있는 자격이 부여된다.

 

강전용 병원장은 “대전성모병원은 2005년 호스피스병동을 운영하기 시작한 이후 호스피스완화의료의 전문인 양성 및 일반인 대상 호스피스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며 “일반인 호스피스 완화의료 교육은 삶의 소중함을 느끼고 인간의 존엄한 죽음에 대한 권리에 대해 숙고하는 시간이 됐길 바란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