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레몬헬스케어 ‘청구의신’, 보험설계사 대리접수 누적 12만건 돌파

‘청구의신’ 간편 대리접수 서비스로 피보험자와 보험사 모두 ‘윈-윈 효과’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9/11 [15:49]

레몬헬스케어 ‘청구의신’, 보험설계사 대리접수 누적 12만건 돌파

‘청구의신’ 간편 대리접수 서비스로 피보험자와 보험사 모두 ‘윈-윈 효과’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09/11 [15:49]

【후생신보】 복잡한 실손보험 청구서류를 피보험자 대신 보험설계사가 접수하는 ‘실손보험금 대리접수’ 문화가 실손보험 간편청구 앱 ‘청구의신’을 통하여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헬스케어 데이터 양방향 플랫폼 기업 레몬헬스케어(대표 홍병진)는 법인보험대리점(GA) 소속 보험설계사들이 ‘청구의신’을 이용한 실손보험금 대리접수 건수가 지난 8월 누적건수 기준 12만 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이는 ‘청구의신’ 대리접수 서비스 출시 1년 만인 지난 1월의 누적건수가 5만건을 달성한 이후, 7개월 만에 2.4배가 넘는 수치다.

 

‘청구의신’ 대리접수 서비스는 보험설계사가 자신의 고객(피보험자) 정보를 앱에 등록하여 고객의 실손보험금을 보험사에 대신 접수하는 간편 대리청구 서비스다. 현재 월평균 1만건 이상의 대리접수가 발생하고 있으며, 최근 에이플러스에셋어드바이저와 업무협약 체결로 약 4,450명의 보험설계사를 추가로 확보해 대리접수 서비스가 빠르게 확대될 전망이다.

 

특히 대리접수 서비스는 주 이용자인 GA 및 보험설계사로부터 고객(피보험자) 관리에 필요한 편의 기능으로 높은 평가를 받고 있다. GA 소속 보험설계사의 업무 특성상 여러 보험사에 대리접수를 자주 진행하기에, ‘청구의신’ 앱 하나로 다수의 보험사 상품 가입 고객들을 대상으로 대리접수 처리시간을 단축함으로써 보험설계사의 업무 효율성 및 만족도가 크게 향상되고 있다.

 

‘청구의신’ 대리접수 서비스 이용자인 보험설계사는 본인 고객들의 대리접수에 필요한 기본 고객정보를 원격 고객동의 및 전자서명 하에 최초 1회 앱에 미리 등록·저장해 두면, 이후 대리접수 할 때마다 청구단계가 초 간소화되어 간단한 확인 클릭 몇 번 만으로 대리접수가 완료된다. 여기에 고객별 과거 대리접수 이력이 한눈에 파악 가능해 고객 관리가 용이해 진다.

 

현재 ‘청구의신’은 손해보험사 17개, 생명보험사 24개와 제휴를 맺고 편리한 대리접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해 9월 ㈜글로벌금융판매에 이어 올해 7월 에이플러스에셋어드바이저와 전략적 업무제휴를 맺는 등 GA업계 대상 서비스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레몬헬스케어는 실손보험 간편청구 채널을 다변화하는 ‘N채널’ 중계 플랫폼 구축으로 △‘청구의신’ 앱 간편청구 △GA 및 보험설계사 대리접수 △자동청구 △병원 키오스크 청구 △카카오페이, 교보생명, 보케어 등 인슈어&핀테크사와 적극적 제휴를 통하여 서류없는 실손보험 간편청구 채널을 다양화하여 피보험자 고객의 접근성 극대화를 꾀하고 있다.

 

레몬헬스케어 홍병진 대표이사는 “청구의신 대리접수 서비스가 GA업계 보험설계사로부터 높은 만족도를 유지하면서 가시적인 성과를 만들고 있으며, 제휴병원 및 다양한 간편청구 채널 확대, ‘청구의신’ 플랫폼의 모든 서비스 고도화 등을 통해 인슈어테크&핀테크 기반 실손보험 간편청구 문화가 안착될 수 있도록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레몬헬스케어, 실손보험, 청구의 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