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중앙대광명병원, 비뇨의학과 수술 1,000례 달성

로봇수술 200례·홀렙전립선 수술 100례 포함, 1년 5개월 만에 1,000례 돌파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8/24 [09:48]

중앙대광명병원, 비뇨의학과 수술 1,000례 달성

로봇수술 200례·홀렙전립선 수술 100례 포함, 1년 5개월 만에 1,000례 돌파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08/24 [09:48]

【후생신보】 중앙대학교광명병원(병원장 이철희) 비뇨의학과(진료과장 이용성)가 수술 1,000례를 달성하고 지난 17일 기념식을 성료했다고 밝혔다.

 

개원이래 1년 5개월만에 이룬 쾌거로, 특히 로봇수술 200례와 홀렙수술(HoLEP)이 100례 포함되어 더욱 의미가 있다. 

 

중앙대광명병원은 고난이도의 최소침습 비뇨기수술을 전문적으로 시행하는 수도권 대표 병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최근 증가 추세인 비뇨기종양 (전립선암, 신장암, 방광암)에 대한 로봇수술은 단기간에 200례를 돌파하였으며, 요도내시경을 통해 비대한 전립선을 제거하는 전립선비대증 치료법인 홀렙수술을 적극 도입했다.

 

이용성 진료과장은 “개원이래 모든 스텝을 포함한 직원들이 한마음이 되어 나온 결과”라며 “1,000례는 단순한 이정표라 생각하며 환자들을 치료하기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중앙대광명병원 비뇨의학과는 진료과장인 이용성 교수를 중심으로 전립선암, 신장암, 방광암 등 비뇨기종양을 비롯한 전립선질환, 신장 및 요로결석, 배뇨장애 및 여성비뇨기 질환 등 다양한 질환에 관한 치료를 전문적으로 시행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