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주치의는 요리사’ 명지병원 핑크리본캠페인 BTS 성료

12일, 건강강좌와 토크 & 쿠킹쇼로 유방암 환우들과 소통·공감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7/14 [08:53]

‘주치의는 요리사’ 명지병원 핑크리본캠페인 BTS 성료

12일, 건강강좌와 토크 & 쿠킹쇼로 유방암 환우들과 소통·공감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07/14 [08:53]

【후생신보】 명지병원(병원장 김진구)은 지난 12일 특강과 토크쇼, 쿠킹쇼를 통해 유방암 환우들과 소통하는 ‘2023 유방암 건강강좌 BTS(Breast Talk & cooking Show)’를 개최했다.

 

유방갑상선센터(센터장 신혁재)가 유방암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는 핑크리본 캠페인의 일환으로 뉴호라이즌힐링센터에서 주최한 BTS는 현장 진행과 함께 명지병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 스트리밍 됐다.

 

코로나19로 4년여 만에 열린 이 날 행사의 첫 순서는 유방갑상선센터 김연진 교수의 ‘어서와, 유방암은 처음이지!’란 주제로 유방암의 정의와 진단, 최신 치료경향에 대한 특강으로 진행됐다.

 

이어진 건강토크쇼에서는 유방갑상선센터 김완성, 방사선종양학과 박석원, 재활의학과 이윤정, 핵의학과 박준연 교수와 이호선 영양사가 참여해, 유방암 수술 후 관리부터 로봇수술과 방사선 암치료 등 최신 치료법, PET-CT 촬영 기준, 재활치료, 건강보조식품까지 환우들이 평소 궁금해 하던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행사의 대미를 장식한 쿠킹쇼는 유방갑상선센터 김완성 교수가 스페셜 셰프로 나서 지중해식치킨플래터와 병아리콩찹샐러드 등 ‘면역에 좋은 음식’을 만들어 환우들에게 제공했다. 김 교수는 필수아미노산이 많은 닭고기와 사포닌, 무기질이 풍부한 병아리콩은 면역력 증진에 도움이 된다고 소개하고, 일상생활 속 식단관리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환우들의 건강을 기원했다.

 

행사에 참여한 한 환우는 “진료실이라는 딱딱한 공간을 벗어나 같은 아픔을 가진 환우들과 의료진이 자유롭게 소통하고, 건강에 좋은 요리를 만들어보는 뜻 깊은 시간이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혁재 센터장은 “유방암에 대한 다양한 주제를 격 없이 나눈 이번 행사를 통해 유방암 환우들과 한발 더 가까워지는 계기가 됐다”며, “유방암에 대한 경각심과 올바른 지식들이 유방암 조기검진 및 치료로 이어질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명지병원, 유방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