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병원협회, 올 예산은 406억 원…순 예산 102억

제64차 정총…정영호 명예회장 추대, 박진식 이사장 JW중외박애상 수상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3/04/17 [09:18]

병원협회, 올 예산은 406억 원…순 예산 102억

제64차 정총…정영호 명예회장 추대, 박진식 이사장 JW중외박애상 수상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3/04/17 [09:18]


【후생신보】대한병원협회(회장 윤동섭)는 지난 14일 롯데호텔 서울 3층 사파이어룸에서 제64차 정기총회<사진>를 개최하고 2023회계연도 예산안 406억여 원과 사업계획안 등을 승인했다.

 

이날 윤동섭 회장은 인사말에서 “지난 3년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사투를 벌여온 전국 회원병원의 노고에 감사한다”며 “엔데믹을 대응하며 빠르게 디지털화하고 있는 헬스케어 시장 변화에 선도적으로 나서는 대한병원협회가 될 것”을 강조하고, 회원병원들의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병원협회는 지난 회계연도 결산 보고를 통해 사무국, 병원신문, 수련환경평가본부 및 정부 수탁사업 등 네 부분에서 각각 4억 2,500여만 원, 5,000여만 원과 3억 1,300여만 원 및 5,270여만 원의 당기 순이익이 발생되었다고 보고했다. 총회는 당기 순이익 8억 4,000여만 원에 대해 차기이월 이익잉여금 및 병원신문의 미처리결손금을 보전처리 하는 것으로 각각 처분키로 했다.

 

총회는 이어 사무국, 병원신문, 수련환경평가본부 및 정부 수탁사업 네 부분으로 나눠 편성된 2023회계연도 예산(안) 총액 406억 7,795만 원을 심의·의결했다. 정부 수탁사업비 304억 76만 3,000여원을 제외하면 병협의 순예산은 102억여 원 규모다.

 

병원협회는 새 회계연도의 사업목표를 “건강한 국민, 신뢰받는 병원, 미래를 선도하는 협회가 함께 합니다.”로 정하고 의료현장을 반영한 합리적인 보건의료제도 마련, 보건의료인력 등 의료자원 수급개선, 의료 패러다임 변화 선도 및 병원환경 개선과 전공의 수련교육의 질 제고 및 수련환경 개선 등을 내용으로 한 사업계획안을 보고하고 총회의 승인을 받았다.

 

이어, 정관상 병협이 행하는 사업에 ‘평생교육시설 설치·운영 등에 관한 사항’을 신설하여 향후 원격 평생교육 사업을 주도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근거를 마련하는 정관 개정안을 의결 했다. 본 정관 개정안은 향후 보건복지부에 제출하여 승인이 나면 확정된다.

 

제40대 정영호 회장을 명예회장으로 추대하는 안건도 승인됐다.

 

한편, 총회에 앞서 진행된 제31회 JW중외상 시상행사에서는 박진식 세종병원 이사장이 JW중외 박애상을, 봉사상에는 이경원 경상국립대학교병원 교수와 권준덕 아산충무병원 행정원장이 각각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병원협회, 윤동섭 회장, 박진식 이사장, 정영호 회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