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경희의과학연구원, 엑소좀 기반 신약개발기업 ㈜스템엑소원과 업무협약 체결

엑소좀 임상 및 치료제 개발 공동연구 및 산학협력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3/23 [10:04]

경희의과학연구원, 엑소좀 기반 신약개발기업 ㈜스템엑소원과 업무협약 체결

엑소좀 임상 및 치료제 개발 공동연구 및 산학협력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03/23 [10:04]

【후생신보】 경희의과학연구원(원장 윤경식)은 지난 17일, 줄기세포 유래  엑소좀 : 세포가 배출하는 세포외소포체(EVs)의 일종, 세포간 정보교환과 신호전달을 위한 메신저 역할 엑소좀 기반 신약개발기업인 ㈜스템엑소원과 공동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윤경식 경희의과학연구원장, 경희대병원 피부과 정기헌 교수를 비롯해 ㈜스템엑소원 조쌍구 대표, 강근호 팀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으며, 주요 협약 내용은 엑소좀 임상 및 치료제 개발을 위한 공동연구, 산학협력 정부사업 참여 등이다. 

 

㈜스템엑소원 조쌍구 대표는 “우수한 연구진이 포진되어 있는 경희의과학연구원과의 원활한 협력을 바탕으로 엑소좀 대량생산 및 DDS(Drug delivery system) 특화 기술을 적극 활용해 국책과제 수행 및 난치성 질환에 대한 효과적인 치료제 개발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윤경식 경희의과학연구원장은 “경희대학교의료원 엑소좀 연구회, 재생의학연구소를 주축으로 피부질환, 안구 및 구강 건조증, 간질성 방광염 등 여러 질환의 임상연구에 폭넓게 적용해나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으며, 이를 바탕으로 유의미한 성과가 창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경희의과학연구원, 경희대의료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