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국가신약개발사업단-서울아산병원, 신약 임상개발 협력

암, 대사, 염증성 질환에서 모든 질환으로 컨설팅 지원 분야 확대

윤병기 기자 | 기사입력 2023/02/24 [08:57]

국가신약개발사업단-서울아산병원, 신약 임상개발 협력

암, 대사, 염증성 질환에서 모든 질환으로 컨설팅 지원 분야 확대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3/02/24 [08:57]

【후생신보】 국가신약개발사업단(단장 묵현상, 이하 ‘사업단’)은 서울아산병원(서울아산병원장 박승일)과 23일 임상시험 진입 촉진 및 신약개발 성공률 제고를 위한 신약 임상개발 컨설팅 프로그램 업무 수행 계약을 마쳤다고 밝혔다.

 

이번 계약 체결은 작년부터 이어진 컨설팅 대상 질환에 대한 확장성과 비임상·임상 연계의 최적화 전략을 제공함으로써 후속 임상진입을 견인하고 유의미한 임상 결과 창출에 있어 그 의미가 크다고 전했다.

 

컨설팅 지원 프로그램의 핵심은 신약개발 전문가 및 질환별 임상전문의와의 초기 단계 협력을 통해 최적의 비임상·임상 전략 수립 및 임상 중개 연구 자문을 실시하고, 미충족 의료수요를 반영한 최적의 임상 진입 및 후속 임상진입 전략 설계를 지원하는 등의 수요 맞춤형 컨설팅을 수행하는 것에 있다고 볼 수 있다.

 

사업단 지원 비임상, 임상1상 단계의 우수 과제는 임상개발을 위한 미충족 의료수요를 반영한 임상개발 계획, 전임상 GLP 전략 및 최적의 임상시험 전략 수립 등의 다양한 자문을 제공받을 예정이다. 자문 내용에는 GLP 독성 시험 자문 및 DMPK를 포함한 비임상 연구에 대한 자문도 포함된다.

 

사업단은 앞으로도 신약 연구개발 역량을 글로벌 수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임상 고도화 지원사업을 확장해 나갈 계획이며, 조만간 삼성서울병원과 미충족 의학 수요를 반영한 타켓 암종 및 환자군 분석, 최적의 임상시험 전략 수립, 암환자 DB에 기반한 바이오마커 발굴 및 동반진단 전략 수립에 필요한 다양한 자문을 수행할 항암 신약임상개발컨설팅을 위한 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묵현상 사업단장은 “이번 프로그램은 비임상·임상 연계를 위해 다양한 경험을 보유하고 있는 신약개발 전문가 및 질환별 전문가(임상의)와의 긴밀한 협력이 필요”하다며 이번 협력을 통해 임상 진입을 견인하고 신약개발 성공 도약 성공에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가신약개발사업단, 신약개발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