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대웅제약 ‘나보타’ 美 이어 유럽에 도전장

에볼루스 통해 ‘누시바’ 상품명으로 영국서 출시…유럽 침공 본격화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2/10/05 [13:55]

대웅제약 ‘나보타’ 美 이어 유럽에 도전장

에볼루스 통해 ‘누시바’ 상품명으로 영국서 출시…유럽 침공 본격화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2/10/05 [13:55]

【후생신보】국산 보툴리눔 톡신이 세계 1,2위 시장인 미국과 유럽에서 잇따라 출시되며 글로벌 브랜드로써의 입지를 공고히 다져가고 있다. 중국, 호주 등지에서도 품목허가를 앞두고 있는 만큼, 나보타의 브랜드 입지는 향후 더욱 굳건해 질 것으로 전망된다.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창재)은 자사 보툴리눔 톡신 ‘누시바’(Nuceiva, 국내 제품명: 나보타)가 선진국 파트너사인 에볼루스를 통해 지난 달 영국에 공식 출시됐다고 5일 밝혔다. 

 

이로써 대웅은 미국에 이어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 규모 2위인 유럽에 공식 진출하면서, 글로벌 브랜드로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할 수 있게 됐다.

 

영국의 보툴리눔 톡신 치료제 시장 규모는 6,500억 원, 유럽 전체의 30% 정도로, 최고의 단일 시장이다. 북미․유럽 미용 적응증 파트너사인 에볼루스가 영국내 유통과 마케팅을 담당할 예정이다.

 

에볼루스는 35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영국 현지 전문 유통사인 위그모어(Wigmore) 사와 전략적 파트너쉽을 맺고 특화된 유통망을 구축했으며, 이달 초부터 현지 의료인들을 대상으로 최신 지견과 누시바 제품 교육을 진행해 오고 있다. 

 

대웅과 에볼루스는 독일, 오스트리아 등 시장성이 높은 타 유럽 국가들에도 진출하며 유럽 시장 공략에 본격적으로 나설 예정이다.

 

박성수 대웅제약 부사장은 “누시바의 영국 발매로 전 세계 보툴리눔 톡신 시장 1, 2위인 미국과 유럽에 모두 공식 진출하게 되었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나보타의 우수한 제품력을 적극 알리는 것은 물론, 한국을 대표하는 대표 보툴리눔 톡신 브랜드로서 책임감을 갖고 K-바이오의 위상을 높이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 및 제조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는 아시아에서 유일하게 미국 식품의약국(FDA) 승인을 획득한 제품이다. 지난 9월 기준 60여 개국에서 품목 허가를 획득하고 80개국 이상과 수출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나보타는 중국, 호주, 뉴질랜드, 사우디 등에도 품목허가를 앞두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대웅제약, 나보타, 누시바, 에볼루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