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중병협 이성규 회장, “지역 중소병원 살리겠다” 취임 일성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5/18 [17:00]

중병협 이성규 회장, “지역 중소병원 살리겠다” 취임 일성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2/05/18 [17:00]

【후생신보】동군산병원 이사장인 이성규 병원장<사진>이 제 14대 대한중소병원협회 신임 회장에 취임했다. 취임식은 18일 오후 서울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제32차 정기 총회 석상에서 진행됐다.

 

이성규 신임 회장은 이날 취임사를 통해 “코로나19 팬데믹 위기 상황이 정부의 요청에 따른 중소병원들의 적극적 동참 덕분으로 일상으로의 전환이 실행되고 있다”고 자평하고 “앞으로는 의원과 상급종합병원 사이에 끼어 소외돼 왔던 중소병원의 중요성을 적극 알려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이 신임 회장은 “대학병원 쏠림 현상으로 인한 의료 인력의 극심한 가뭄 속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전선에서 열심히 노력한 결과 우리들의 존재감을 유감없이 발휘했다”며 “앞으로는 중소병원을 중심으로 한 의료전달체계 확립에 적극 나서겠다”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또, ‘강한 중소병원협회’를 천명하며 지역병원을 살리기 위한 ‘특별위원회’를 설립, 가동에 들어간다고 언급했다.

 

의료인력 부족과 대학병원으로의 환자 쏠림 현상이 갈수록 심화, 중소병원들이 심각한 상황으로 내몰리고 있는 만큼 이들의 어려움 파악하고 해결책을 찾기 위해 적극 나서겠다는 각오다. 

 

그는 지역의 중소병원들과 다양한 소통을 진행하며 문제점을 파악하고 이에 대한 해결책을 병원협회와 함께 적극 모색해 나가겠다는 복안이다.

 

지역병원 살리기 특위 구성과 관련 구체적 안이 마련된 것은 아니다. “조만간 이사회를 통해 향후 계획 등 구체적인 내용을 결정, 발표하겠다”는 게 그의 전언 이었다.

 

한편, 이날 총회에서는 정영호 한림병원장(前 대한병원협회 회장)이 제16회 한미중소병원상 봉사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