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독·사노피, 고인산혈증 치료제 ‘렌벨라’ 판매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2/02/14 [09:11]

한독·사노피, 고인산혈증 치료제 ‘렌벨라’ 판매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2/02/14 [09:11]

【후생신보】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는 지난 10일 서울 역삼동 한독 본사에서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이사 배경은)와 고인산혈증 치료제 '렌벨라'의 국내 공동 판촉 및 판매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회사의 신장 분야 경쟁력 강화를 위한 것으로 한독은 최근 신장 분야 전문 마케팅/영업조직을 구축했으며 올해 1월부터는 한국로슈의 만성 신질환 빈혈치료제 '미쎄라'를 독점판매하고 있다.

 

여기에 오는 3월부터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의 고인산혈증 치료제 ‘렌벨라’의 국내 공동 판촉 및 판매를 담당하며 신장 분야 제품의 포트폴리오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는 것이 한독의 설명이다.

 

렌벨라(성분명 세벨라머탄산염)는 투석을 받고 있는 만성신장질환 환자의 혈청 인을 보다 효과적으로 조절할 수 있는 비칼슘계열 인결합제다. 

 

소화관을 통과하면서 인과 결합해 체외로 배출되어 인 제거 작용을 하는데, 혈액 속에 흡수되거나 축적되지 않아 고칼슘혈증의 이상반응이 적다.

 

지난 10여 년간의 임상 경험 및 연구에서 기존 치료제인 칼슘계열 인결합제 대비 46%의 사망률 감소 효과와 비용 효과성을 보였다.

 

또 정제와 과립 제형 두 가지 제형이 있어 투석을 받는 만성 신장질환 환자의 상태에 따라 선택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한독 김영진 회장은 "렌벨라의 국내 공급을 담당할 뿐 아니라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와의 협력을 강화해 기쁘다"며 "우수한 치료제들을 통해 신장질환 환자의 보다 건강한 삶에 도움이 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 파운데이션 사업부 대표 석상규 전무는 "오랫동안 좋은 파트너십을 유지하고 있는 한독과 새로운 영역의 파트너십을 맺어 기쁘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독, 사노피, 고인산혈증, 렌벨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