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건보공단, 결식 우려 아동 식료품 지원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22/01/26 [09:01]

건보공단, 결식 우려 아동 식료품 지원

박원빈 기자 | 입력 : 2022/01/26 [09:01]

【후생신보】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강도태)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결식이 우려되는 아동 청소년에게 간편 식료품을 지원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건보공단 건이강이 봉사단은 원주지역 결식우려가정 아동 청소년을 대상으로 원주시, 삼양식품, 강원도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원주시 사회복지협의회, 단구동 단체장협의회, 지역 학생봉사단과 함께 '건이강이 사랑나눔상자'를 제작·후원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행사는 겨울방학을 맞이하여 학교 및 청소년 돌봄 시설의 급식 축소로 식사가 어려운 아동 청소년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건이강이 사랑나눔상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강원지역 향토 기업 제품과 사회적 기업에서 생산한 유기농 우수 간편 식료품, 감염예방을 위한 방역 마스크를 포함한 14개 품목 66개 제품으로 1,430박스가 제작됐다.

 

강도태 이사장은 “지역사회와 함께 나눔을 실천하고 성장기 아동 청소년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지원을 결정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 공단은 보건의료 분야 최대 공공기관으로서, ESG 경영을 실천하고 유관기관과 협력하며 지역에서 일어나는 일에 관심을 갖고 적극 참여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