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신응진 순천향대 부천병원장, 최상․안전․감염 선도 새 경영목표 제시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2/01/03 [15:03]

신응진 순천향대 부천병원장, 최상․안전․감염 선도 새 경영목표 제시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2/01/03 [15:03]

▲ 사진좌측부터 신응진 병원장, 문종호 진료부원장, 이유경 연구부원장.

【후생신보】순천향대 부천병원(병원장 신응진, 이하 부천병원)이 12대 원장단 및 새로운 경영목표를 3일 발표했다.

 

이로써 부천병원 12대 원장단은 연임에 성공한 신응진 병원장과 문종호 진료부원장 그리고 연구부원장에 이유경 교수가 새롭게 합류했다. 임기는 올해 1월 1일부터 2년간이다.

 

신응진 병원장은 신년사를 통해 “임인년 새해를 맞이하여 포효하는 호랑이의 기상과 용맹, 과감함을 발판으로 현재의 답답한 코로나 상황이 빨리 종료되기를 희망한다”고 운을 뗐다.

 

이어 신 병원장은 “‘기호지세(騎虎之勢)’의 자세로 위축됐던 시간을 벗어나 새롭게 도약하는 한 해를 만들자”며, “<최상의 중증 환자 거점병원, 환자 안전이 최우선인 병원, 감염 관리를 선도하는 병원>을 새 경영목표로 삼고, 이를 위해 모든 직원이 끊임없이 아이디어를 모으고 병원 시스템을 개선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3연임에 성공한 신응진 병원장은 2018년 1월에 첫 취임해 강한 추진력과 리더십으로 2020년 보건복지부 평가 ‘환자 만족도 전국 1위 병원’, ‘제4기(2021~2023년) 상급종합병원 지정’ 등 순천향대 부천병원의 주요 성과를 이끌었다.

 

원내에서는 직원들과 적극적인 소통 및 과감한 결단력으로 ‘코로나19 거점 전담병원’에 민간 상급종합병원 중 최초로 참여하는 등 국가적 재난 위기 극복에 적극 앞장섰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신응진 병원장, 문종호 부원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