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혈액암 치료제, 고형암 방사선 치료에도 효과

원자력의학원 항암제 ‘BR101801’, 방사선 민감제 가능성 입증

윤병기 기자 yoon70@whosaeng.com | 기사입력 2021/12/20 [09:19]

혈액암 치료제, 고형암 방사선 치료에도 효과

원자력의학원 항암제 ‘BR101801’, 방사선 민감제 가능성 입증

윤병기 기자 | 입력 : 2021/12/20 [09:19]

【후생신보】 국내 연구진이 혈액암 치료제가 고형암 방사선 치료에도 효과가 있는것을 확인했다.

 

한국원자력의학원(원장 박종훈)은 정연경 박사 연구팀이 암세포의 주요 성장·조절인자인 PI3K와 DNA-PK를 동시에 저해하는 혈액암 치료제 BR101801이 다양한 고형암에서 방사선 민감제 효과가 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20일 밝혔다. 
 

BR101801은 현재 ㈜보령제약에서 혈액암의 일종인 비호치킨성 림프종에서의 항암효과를 임상1상 시험 중이며, 이번 연구는 BR101801의 혈액암 항암효과뿐 아니라 고형암에서의 방사선 치료 효과를 ㈜보령제약으로부터 민간수탁사업 지원을 받아 수행됐다. 
 
연구팀은 암세포의 주요 성장·조절인자인 PI3K와 DNA-PK가 방사선 치료를 할 때 내성을 일으키는 인자이고, 혈액암 치료제 BR101801이 PI3K와 DNA-PK를 동시에 저해하는 것에 착안하여, 고형암에서 BR101801과 방사선 치료를 병용했을 때 치료 효과를 확인하고 BR101801이 방사선 민감제로 가능성이 있음을 입증했다.   
 

먼저, 대장암, 폐암, 유방암 등 여러 고형암 세포실험 결과, 암세포에 BR101801을 단독 투여했을 때는 암 세포증식억제 효과가 없었지만, 방사선을 함께 쪼였을 때 50∼70% 이상의 암 세포증식억제율을 확인했다. 
 

이와 함께 암세포를 이식한 동물실험에서는 BR101801을 단독 투여했을 때 종양억제 효과가 거의 없었으나, 방사선을 함께 쪼였을 때 약 85%의 종양억제 효과를 나타냈으며, 특히 실험동물 총 7마리 중 2마리는 종양이 완전히 사라진 것을 확인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국제 암 전문학술지 아메리칸 저널 오브 캔서 리서치(American Journal of Cancer Research) 2021년 11월15일자 온라인판에 게재됐다. 
 

논문명: Synergistic radiosensitizing effect of BR101801, a specific DNA-dependent protein kinase inhibitor, in various human solid cancer cells and xenografts 저자정보: 정연경(책임저자, 한국원자력의학원), 이재희(공동주저자, 한국원자력의학원) 전병욱(공동주저자, 보령제약)

 

정연경 박사는 “고형암에서 BR101801을 방사선 조사와 병용했을 때 암 치료의 시너지 효과를 일으키는 새로운 핵심 기전들을 규명하여 국내 방사선 치료의 획기적인 전기 마련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원자력병원, 혈액암, 보령제약, 고형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