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서울대병원 신상도 교수, 서울대 학술연구교육상 수상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09:43]

서울대병원 신상도 교수, 서울대 학술연구교육상 수상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1/12/03 [09:43]

【후생신보】  신상도 서울대병원 응급의학과 교수가 급성심장정지 분야 연구 및 교육에 힘써온 공로로 지난 1일 서울대 기초교육원에서 ‘2021 서울대학교 학술연구교육상(연구부문)’을 수상했다.

 

서울대 학술연구교육상은 탁월한 연구업적으로 대학의 명예를 높인 우수교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연구 우수성과 독창성, 학문발전 기여도, 국제학술활동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한다.

 

신상도 교수는 우리나라 급성심장정지 분야 연구 및 교육에 힘써온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2006년부터 현재까지 발생한 국내 심정지 환자 전체 임상데이터베이스를 구축했고 이를 통해 심정지 발생부터 응급처치, 이송, 전문적 치료, 모니터링으로 이어지는 국가시스템 완성에 기여했다.

 

또한 일반인 심폐소생술 확산 및 심장자동충격기 보급 관련 연구를 수행하는 등 국내 심정지 생존율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

 

신상도 교수는 “앞으로도 급성심장정지 생존율 및 구급품질 향상을 위해 연구와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