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순천향대 천안병원 석진명 교수, 신경과학회 ‘우수 구연상’ 수상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11/16 [13:39]

순천향대 천안병원 석진명 교수, 신경과학회 ‘우수 구연상’ 수상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11/16 [13:39]

【후생신보】순천향대학교 부속 천안병원 신경과 석진명 교수<사진>가 지난 14일 서울 인터콘티넨탈호텔에서 열린 제40차 대한신경과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우수 구연발표상’을 수상했다.

 

석진명 교수는 ‘딥러닝 모델을 이용한 다발성경화증과 시신경척수염 스펙트럼 장애의 감별’을 주제로 한 논문을 발표해 수상했다.

 

논문에서 석 교수는 뇌MRI를 통해 중추신경계에 발생하는 염증성 탈수초질환인 다발성경화증과 시신경척수염을 AI를 이용해 분석, 구분해내는 모델을 제시했다.

 

석 교수는 “뇌MRI 결과를 AI가 축적된 데이터를 근거로 구분해 줌으로써 임상에서 오진을 줄이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근신경계 희귀난치성질환 환자들에게 도움을 주는 후속연구들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순천향대 천안병원, 석진명 교수, 신경과학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