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노보 ‘노디트로핀’, 10월 1일부터 약가 인하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9/29 [14:56]

노보 ‘노디트로핀’, 10월 1일부터 약가 인하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9/29 [14:56]

【후생신보】 노보 노디스크제약의 성장호로몬 치료제의 보험약가가 내달 1일부터 6% 이상 인하된다.

 

한국 노보 노디스크제약(이하 노보, 사장 라나 아즈파 자파)은 자사의 성장호르몬제인 노디트로핀 노디플렉스주 10mg/1.5mL(성분명 소마트로핀, 이하 노디트로핀)이 오는 10월 1일부터 보험약가가 인하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이는 국민건강보험관리공단의 ‘사용량-약가 연동 협상’에 따른 결과로 내달부터 노디트로핀은 개당 보험약가가 16만 1,130원에서 15만 1,140원으로 인하 예정이다.

 

노디트로핀은 현재 임신 주수 대비 작게 태어난 저신장 소아, 누난 증후군, 터너 증후군, 소아 및 성인 성장호르몬결핍증, 소아만성신부전에 보험급여가 적용되고 있다.

 

노디트로핀은 지난 1987년 미국에서의 첫 승인 이후 출시 33주년을 맞았으며, 국내에서는 2004년에 허가를 받았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