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유한양행, 지속형 비만치료제 가능성 입증

전임상 결과 ADA서 발표…체중감량 효과 우수․긴반감기 확인

문영중 기자 | 기사입력 2021/06/23 [16:35]

유한양행, 지속형 비만치료제 가능성 입증

전임상 결과 ADA서 발표…체중감량 효과 우수․긴반감기 확인

문영중 기자 | 입력 : 2021/06/23 [16:35]

▲ 유한양행 중앙연구소

【후생신보】유한양행(대표이사 조욱제)이 지속형 비만치료제 신약으로 개발 중인 ‘YH34160’의 전임상 효능 시험 결과를 세계 최고 국제 학술대회에서 발표한다.

 

이번 연구 결과는 이달 25일(미국 현지시간) 2021년 미국당뇨병학회(ADA) 연례 학술대회 포스터 세션에서 발표할 예정이며, 이와 관련 초록은 지난 22일(미국 현지시간)에 학회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YH34160은 새로운 식욕 억제 기전을 가진 GDF15 단백질의 지속형 변이체 약물로, 주로 뇌에 존재하는 GDF15 수용체에 특이적으로 결합, 식욕 억제를 통해 체중 감량을 유도한다.

 

중추신경계에 작용, 체중 감량 효과는 있지만 부작용 우려가 존재했던 기존 경구 비만치료제와는 결이 다르다.

 

공개된 초록에 따르면 YH34160은 단백질 엔지니어링을 통한 생리 활성 개선 물질로 대조 물질 대비 우수한 활성을 나타냈고, 마우스 및 원숭이에서의 약물 동태 시험을 통해 긴 반감기를 가진 지속형 치료제임이 확인됐다. 사람에서 주 1회 투여 가능할 것으로 예측된다.

 

또한 두 가지 비만마우스 모델을 이용한 동물실험에서 GLP-1 계열의 대조물질 대비 현저히 우수한 체중 감량 효과 및 지질 수치 개선 효능을 확인했다.

 

유한은 “현재 YH34160은 2022년 전임상 독성시험 완료를 목표로 개발 중에 있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유한양행, 비만치료제, ADA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